열려있는 정책플랫폼 |
국가미래연구원은 폭 넓은 주제를 깊은 통찰력으로 다룹니다

※ 여기에 실린 글은 필자 개인의 의견이며 국가미래연구원(IFS)의 공식입장과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News Insight 목록

전체 3,911 (326 페이지)
  • 법인세 증세논의와 실효세율

    • 오문성
    • 한양여대 세무회계과 교수, 한국조세정책학회 회장,법학박사/공인회계사/증권분석사
    • 2015년 09월 03일
    최근 세법개정과 관련하여 늘어나는 복지재정을 메꾸려면 결국 법인세율을 인상하자는 논의가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이러한 논의의 중심에는 국세의 세목(稅目)중 법인세의 세율이 정권이 …
  • 우리나라 모험 자본의 현 주소

    • 이재우
    • 보고펀드자산운용 대표, (전)사모펀드운용사협의회 회장
    • 2015년 09월 03일
    개발 경제 시대 한국의 압축 성장을 가능하게 했던 원동력 중에 하나는 수출 대기업들에 대한 정부 주도의 자원 배분, 특히 자본의 집중적 지원이었다. 이러한 기업들은 주로 수출 입국…
  • 박근혜 정부 전반기를 평가한다. (7) 국정 지휘체계

    • 이달곤
    • 前대통령비서실 정무수석, 前행정안전부 장관
    • 2015년 09월 02일
    국정컨트롤 타워의 분화가 필요하다.박근혜정부 전반기는 큰 사건의 연속이었다. 그 때마다 국정의 지휘체계는 다소 혼란스런 모습을 보였던 것이 사실이다. 세월호 사태와 메르스 사태 때…
  • 박근혜 정부 전반기를 평가한다.(5) 재정운영

    • 김상헌
    • 서울대학교 행정대학원 교수
    • 2015년 09월 01일
    공약가계부 실천에 미흡한 재정운영박근혜정부가 출범한지 2년 반이 지났으니 고개로 치면 정점을 고비로 내리막길에 막 접어들었다고 보아야 할 것이다. 여느 정부도 그랬듯이 이번 정부도…
  • 박근혜 정부 전반기를 평가한다.(6) 금융산업

    • 최운열
    • 서강대학교 석좌교수
    • 2015년 09월 01일
    자산은 늘었지만 질적 지표는 전반적 뒷걸음IMF경제위기와 2008년 국제금융위기를 겪으면서 우리 사회의 근본적인 패러다임이 바뀐 결과 국민들의 삶은 훨씬 고달파지고 있다. 비정규직…
  • 박근혜 정부 전반기를 평가한다. (3) 사회통합

    • 박인주
    • 생명존중시민회의 상임대표, 국민대 석좌교수, 전 대통령실 사회통합수석비서관
    • 2015년 08월 31일
    성장의 명(明)과 암(暗) 그리고 사회통합오늘의 한국 사회의 최대 화두는 사회통합이다. 사회통합은 이제 더 이상 미룰 수도 없고, 미루어서도 안 되는 중요한 국가의 아젠다가 되었다…
  • 박근혜 정부 전반기를 평가한다.(4) 소통

    • 김학수
    • 서강대학교 커뮤니케이션학부 교수
    • 2015년 08월 31일
    ‘불통(不通)의 박(朴)정권’ 비판은 정당한가?박근혜 정권이 반환점을 지났다. 권력(power)의 관점에서 본다면 이제 내려가는 길만이 남아있다. 관료집단과 언론부터 대통령을 …
  • 박근혜 정부 전반기를 평가한다.(1) 정치

    • 김형준
    • 명지대학교 교수(정치학), 전 한국선거학회 회장
    • 2015년 08월 30일
    열심히 일한 것은 맞지만 정치 갈등 심화행정 독주적 사고에서 벗어나 정치 복원을박근혜 정부가 임기 반환점을 돌았다. 그런데 사람마다 체감하는 정도가 다르다.“벌써 임기가 반이 지났…
  • 박근혜 정부 전반기를 평가한다.(2) 민생

    • 김상봉
    • 한성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 2015년 08월 30일
    분기별 민생지수는 내리막을 걸었다.의식주와 관련된 다양한 정책 새롭게 시도해야지난 2012년 12월 19일에 실시된 제18대 대통령 선거에서 박근혜 후보가 당선되어, 2013년 2…
  • 남북 고위급협상, 많은 성과 불구 남은 과제가 더 막중

    • 김태우
    • 前 통일연구원 원장, 前 국방선진화추진위원
    • 2015년 08월 28일
    2013년에 이어 두 번째로 벌어진 박근혜 대통령과 김정은 제1비서 간의 기싸움도 박 대통령의 승리로 끝났다. 8월 4일 북한군의 지뢰도발로 야기된 군사적 긴장을 해소하기 황급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