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미래연구원은 국민행복에 도움이 되는 사회적 담론 형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상세검색

신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16개
게시물
1,011개

8/102 페이지 열람 중


News Insight 게시판 내 결과

  • 기득권의 기술 진입 저지, 국익을 해치고 있다 새창

    우리나라 간염 치료에 큰 공헌을 한 김정룡 박사는 1977년 B형 간염 백신 개발에 성공한다. 세계 최초다. 하지만, 당시 보건사회부는 기준이 없다는 이유로 허가를 내주지 않았다. 1981년 미국과 프랑스에서 개발에 성공해 상용화를 하자, 비로소 그것을 기준으로 하여 1983년에 세계 3번째로 허가를 받아 상용화하였다. 세계 최초로 개발하였지만, 세계 3번째가 되었고, 그 거대한 시장은 이미 많이 잃은 상태였다.조선의 연산군 9년 1503년에 김감불과 김검동이라는 신분이 미천한 자들이 어전회의에 등장한다. 획기적인 은(銀) 제련술인…

    최진석(jin11) 2023-08-18 11:25:00
  • 김동기의 시대정(zeitgeist) <1> 과학이 널리 인간을 이롭게 하기를 새창

    갑자기 라울 뒤피(Raoul Dufy)가 핫하다.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과 여의도 더현대서울 두 곳에서 동시에 대형 회고전이 열리고 있다. 그는 ‘기쁨의 화가’로 불린다. 밝고 따뜻한 색 덩어리들이 주인공이다. 색의 경계와 상관없이 날아갈 듯 가벼운 선으로 그려진 드로잉은 조연쯤 된다. 화가는 1, 2차 세계대전의 암울한 시절을 살았지만 그림은 화사한 색채의 선율에 따라 춤을 춘다. 유독 아픔이 많은 2023년 여름 대한민국을 다독이는 눈부신 위로다.뒤피의 대표작은 1937년 파리 만국 박람회를 위해 제작된 ‘전기요정(La Fée …

    김동기(dongkikim) 2023-08-16 17:10:00
  • 로톡 사건과 변호사 중개 플랫폼 규제 혁의 필요성 새창

    지난 2021년 8월 법무부는 로톡이 변호사를 중개하는 대가로 금전적 이익을 얻는 것이 아니라 광고료를 받는 것이므로 합법적인 서비스라고 판단했다. 검찰 역시 같은 이유로 로톡이 변호사법 위반이 아니라고 판단한 바 있다. 참고로 법무부의 설명에 따르면 미국이나 일본의 경우에도 중개의 대가로 돈을 받는 중개형 플랫폼에 대해서는 규제를 하지만, 온라인상의 광고공간을 제공하는 대가로 광고료를 받는 광고형 플랫폼은 허용하고 있다고 한다.법무부와 검찰이 수익창출 방식을 기준으로 로톡의 위법 여부를 판단한 것은 변호사법 제34조 제1항 및 제…

    나승철(chul123) 2023-08-15 17:10:00
  • 자치통감이 보여 주는 지도자‧충‧간의 귀감들 [4] 강직한 사농경 부기와 반성할 줄 모르는 양 실력자 (AD548) 새창

    눈은 앞에 달렸지만 지혜의 눈은 뒤에 달렸습니다. 지난 수천 년의 중국 역사를 통해 훌륭한 지도자와 충신과 현신과 간신들의 행적을 읽고, 생각하고, 판단하면서 잘못을 줄이고 더 나은 판단을 내릴 수 있다면, 그것은 오늘에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294권, 약 4백만 자의 방대한 사마광의 자치통감 중에서 두드러지게 드러난 지도자, 충신, 간신들의 행적을 간단하게 정리하여 우리가 앞으로의 행적 결정에 작은 빛으로 삼았으면 좋겠습니다.​​​ 사농경 부기는 강직한 선비다. 司农卿傅岐,梗直士也,전에 주이(…

    신세돈(seshin) 2023-08-11 17:00:00
  • 자치통감이 보여 주는 지도자‧충‧간의 귀감들 [3] 북제 창업자 선비족 고환(AD496-547)이 죽었습니다. (AD547) 새창

    고환은 서위 우문태와 함께 동위의 실력자로 끊임없이북중국 통일을 위해 다투었던 위대한 지도자 중의 하나입니다만결국 통일을 못 시키고 죽었습니다. 나이 51세 나이였습니다.그의 아들 고징과 고양이 동위를 무너뜨리고 북제를 세워(AD550)30년 뒤 수나라에게 통합(AD577)됩니다.자치통감은 그를 이렇게 평가하였습니다.성격은 깊고 치밀하여 하루 종일 엄격한 자세를 흐트러뜨리지 않았다.欢性深密,终日俨然,人不能测,권한을 행사할 때에는 변화무쌍하기가 거의 신과 같았다.机权(time to exercise power)之际,变化若神。군대를 통솔…

    신세돈(seshin) 2023-08-04 17:00:00
  • 자치통감이 보여 주는 지도자‧충‧간의 귀감들 [2](C) 산기상시 하침의 四事와 사마광의 평론 (AD545) 새창

    ​ 눈은 앞에 달렸지만 지혜의 눈은 뒤에 달렸습니다. 지난 수천 년의 중국 역사를 통해 훌륭한 지도자와 충신과 현신과 간신들의 행적을 읽고, 생각하고, 판단하면서 잘못을 줄이고 더 나은 판단을 내릴 수 있다면, 그것은 오늘에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294권, 약 4백만 자의 방대한 사마광의 자치통감 중에서 두드러지게 드러난 지도자, 충신, 간신들의 행적을 간단하게 정리하여 우리가 앞으로의 행적 결정에 작은 빛으로 삼았으면 좋겠습니다.​​ ♦신 광이 말씀드립니다. 臣光曰: 양 고조가 끝까지 (아름답게) 지키지 못한 것은 마땅합니…

    신세돈(seshin) 2023-07-28 17:00:00
  • 불체포 특권 포기, 민주당 혁 가능한가? 새창

    여의도에서 국회의원으로 정치활동을 하다가 자신의 지역구에서 이젠 자치단체장이 된 정치인의 고백이다.여의도 정치에서는 매일 무엇을 비판할까, 특히 상대당 누구를 무엇으로 비판하면 이름이 언론에 나고 당에서 인정받을까 머리를 쥐어 짜며 고심하고 보냈다고 한다. 그러다가 자치단체장이 되니 그런 쓸데없는 고민을 하지 않아서 매우 좋다고 한다. 주민 삶에 실질적인 일에만 관심을 갖게 되니 너무 좋다고 한다.많은 정치인들이 여의도를 떠나 지자체장에 선출되면 JP어록을 꺼내 든다."여의도정치는 허업(虛業)이고 단체장 일은 실업(實業)이…

    황희만(heman21) 2023-07-26 17:10:00
  • 자치통감이 보여 주는 지도자‧충‧간의 귀감들 [2](B) 산기상시 하침의 四事와 소연의 반박 (AD545) 새창

    눈은 앞에 달렸지만 지혜의 눈은 뒤에 달렸습니다. 지난 수천 년의 중국 역사를 통해 훌륭한 지도자와 충신과 현신과 간신들의 행적을 읽고, 생각하고, 판단하면서 잘못을 줄이고 더 나은 판단을 내릴 수 있다면, 그것은 오늘에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294권, 약 4백만 자의 방대한 사마광의 자치통감 중에서 두드러지게 드러난 지도자, 충신, 간신들의 행적을 간단하게 정리하여 우리가 앞으로의 행적 결정에 작은 빛으로 삼았으면 좋겠습니다.​​ 주문이 보고되자 황제(남조 양무제 소연)는 대노해서 启奏,上大怒,주서를 앞으…

    신세돈(seshin) 2023-07-21 17:00:00
  • 자치통감이 보여 주는 지도자‧충‧간의 귀감들 [2](A) 산기상시 하침 四事와 소연의 논쟁 (AD545) 새창

    ​ 눈은 앞에 달렸지만 지혜의 눈은 뒤에 달렸습니다. 지난 수천 년의 중국 역사를 통해 훌륭한 지도자와 충신과 현신과 간신들의 행적을 읽고, 생각하고, 판단하면서 잘못을 줄이고 더 나은 판단을 내릴 수 있다면, 그것은 오늘에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294권, 약 4백만 자의 방대한 사마광의 자치통감 중에서 두드러지게 드러난 지도자, 충신, 간신들의 행적을 간단하게 정리하여 우리가 앞으로의 행적 결정에 작은 빛으로 삼았으면 좋겠습니다. ​​[2]-(A) 산기상시* 하침 四事와 소연의 논쟁 (AD545)⁎‘산기상시 (散騎常侍)’…

    신세돈(seshin) 2023-07-14 17:10:00
  • 자치통감이 보여 주는 지도자‧충‧간의 귀감들 <1> 서위(AD535-556) 승상 우문태의 정치혁 노력 새창

    눈은 앞에 달렸지만 지혜의 눈은 뒤에 달렸습니다. 지난 수천 년의 중국 역사를 통해 훌륭한 지도자와 충신과 현신과 간신들의 행적을 읽고, 생각하고, 판단하면서 잘못을 줄이고 더 나은 판단을 내릴 수 있다면, 그것은 오늘에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294권, 약 4백만 자의 방대한 사마광의 자치통감 중에서 두드러지게 드러난 지도자, 충신, 간신들의 행적을 간단하게 정리하여 우리가 앞으로의 행적 결정에 작은 빛으로 삼았으면 좋겠습니다.​ [1] 서위(AD535-556) 승상 우문태의 정치혁신 노력■ AD541년 서위의 승상 우문태…

    신세돈(seshin) 2023-07-07 17: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