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미래연구원에서는 연구진의 논문 및 자료를 PDF 파일로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성장동력을 잃은 2% 성장<최근경제동향.1.23분석> 본문듣기

작성시간

  • 기사입력 2020년01월25일 17시00분
  • 최종수정 2020년01월25일 17시00분

메타정보

본문

 

▲ 국가미래연구원 거시금융부 (연구책임 김상봉 한성대 교수) 


11월 산업생산은 전년 동월대비 1.2% 증가
설비투자는 여전히 부진, 건설수주액은 증가
‘경기동행지수 순환변동치‘ 하락세 유지


1. 2019년 12월 고용률(60.8%)은 전년동월(60.1%)대비 0.7%p 상승하였으나 30·40대 및 임시근로자, 제조업 고용 감소 상황은 지속되고 있다. 취업자 수는 전년동월대비 51만 6천명(1.3%) 증가했다. 그러나 2015년 1월 이후, 30·40대 고용 악화는 지속되고 있다.
산업별로는 정부예산이 투입되는 보건업 및 사회복지 서비스업과 농림어업, 전문·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 고용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나, 제조업 고용 1년 9개월 연속 감소 및 도매 및 소매업 고용 2년 1개월간 지속적으로 감소를 보이고 있다.
 특히 2019년 1월 이후 고용원이 있는 자영업자, 무급가족종사자 고용의 감소세, 비임금근로자는 2018년 1월 이후 지속적인 고용 감소세를 보이고 있고, 일자리 취약계층인 임시근로자는 2016년 9월 이후 고용 악화가 지속되고 있고, 최근 일용근로자 고용 감소폭도 확대되는 양상이다.

 

2. 지난해 12월 수출은 전년 동월대비 5.2% 감소하며 13개월 장기 감소세, 수입은 전년 동월대비 0.7% 감소했으며, 무역수지는 20.2억 달러 흑자로 전월대비 대비 13.5억 달러 감소했다.
품목별로는 컴퓨터, 바이오헬스 등을 제외한 반도체, 선박, 디스플레이 등 7개 품목의 수출액이 감소하여 전년 동월대비 수출액 감소를 주도했고, 미중 무역분쟁의 장기화 등 대외 여건의 악화와 반도체, 석유화학 등의 주요 수출품목 단가 하락으로 수출 악화 상황이 지속되고 있는 형국이다.

 

3. 11월 산업생산은 전년 동월대비 1.2% 증가하였으며 2019년 3월 이후 서비스업, 공공행정 생산지수의 지속적인 개선 추세를 보였다.

 

4. 11월 소매판매는 내구재(3.9%), 비내구재(5.3%) 중심으로 증가하여 전년 동월대비 3.7% 증가했다. 12월 소비자심리지수는 전월 100.9 보다 0.5p 하락한 100.4를 기록했다.

 

5. 11월 설비투자는 기계류가 감소하였지만 운송장비가 증가하여 전년 동월과 수준을 유지했다. 2018년 5월 이후 지속적인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 11월 건설투자는 전년 동월대비 건설기성액(-4.7%) 감소, 건설수주액(11.5%) 증가로 나타났다. 건설 기성액은 건설업 생산지수와 더불어 최근 1년 10개월 연속 동반 하락하고 있는 중이다.


6. 10월 OECD 경기선행지수는 2017년 6월 이후 2년 5개월 연속 하락추세, 11월 통계청 경기동행지수 순환변동치 또한 2018년 4월 이후 하락세를 유지하고 있다.

 

7. 부문별 경제동향의 자세한 내용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 경제 동향


◯ (생산) 11월 전산업생산지수는 서비스업, 공공행정이 증가하여 전년동월대비 1.2% 증가
- 11월 전산업생산지수는 서비스업(2.5%), 공공행정(3.2%) 증가, 광공업(-0.3%), 건설업(-4.7%) 감소
- 11월 서비스업생산은 전년동월대비 숙박 및 음식점업(-0.2%), 도매 및 소매업(-0.3%), 운수 및 창고업(-1.9%) 등의 항목이 감소하였지만, 부동산업(6.7%), 예술·스포츠 및 여가관련 서비스업(5.9%), 보건업 및 사회복지 서비스업(9.4%) 등의 항목이 증가하여 2.5% 증가
- 11월 광공업생산은 전년동월대비 광업(-5.5%), 제조업(-0.1%), 전기업 및 가스업(-2.7%)이 모두 감소하여 0.3% 감소
- 11월 제조업 생산능력지수는 전월(101.8)보다 1.4p 상승한 103.2, 제조업 평균가동률은 전월(73.3%) 대비 1.5%p 감소한 71.8%

 

1451e3363076a669dfcff435906c356c_1579759

  

◯ (성장) 2019년 연간 경제성장률(속보치)는 2.0%이나, 정부주도의 성장임
- 4분기 및 연간 정부소비가 민간소비에 비해 약 4배이며, 배율은 증가추세
- 정부 재정이 투입되는 의료‧보건 및 사회복지서비스업 증가
- 수출 소폭 증가 및 수입 감소로 불황형 흑자 지속


◯ (소매판매) 11월 소매판매액지수는 내구재, 준내구재, 비내구재가 모두 증가하여 전년동월대비 3.7% 증가
- 11월 소매판매액지수의 내구재(4.6%→3.9%), 비내구재(4.7%→5.3%) 증가, 준내구재(-5.8%→0.1%) 증가로 전환
- 12월 소비자심리지수는 전월(100.9)보다 0.5p 하락한 100.4을 보이고 전년동월대비 3.5p 상승


◯ (설비투자) 11월 설비투자지수는 운송장비가 증가하였지만, 기계류가 감소하여 전년동월대비 동일
- 기계류 감소폭 축소(-3.8%→-0.9%)
- 운송장비 증가로 전환(-3.1%→2.2%)
- 11월 국내기계수주액은 전년동월대비 23.6% 증가


◯ (건설투자) 11월 건설기성액은 토목부문이 증가하였지만, 건설부문이 감소하여 전년동월대비 4.7% 감소, 11월 건설수주액은 전년동월대비 11.5% 증가
- 공종별로 건축부문(-8.5%→-9.3%) 감소폭 확대, 토목부문(12.9%→9.4%) 증가폭 축소
- 건설기성액 중 건축부문이 차지하는 비중은 71.6%, 토목부문은 28.4%
- 건축부문 수주액은 10월 42.7%에서 11월 4.1%로 증가폭 축소
- 토목부문 수주액은 10월 84.2%에서 11월 42.0%로 증가폭 축소


◯ (주택시장) 11월 아파트 매매거래량이 증가한 가운데, 11월 미분양주택 수는 53,561호로 전월(56,098)대비 감소
- 11월 미분양주택 수(53,561호)는 전월(56,098)대비 4.5% 감소
- 11월 전국 아파트매매거래량(66,786호)은 전월(58,311호)대비 14.5% 증가
- 11월 서울 아파트매매거래량(10,955호)은 전월(8,274호)대비 32.4% 증가
- 12월 아파트매매가격지수(99.7)는 전월(99.3)대비 0.4%p 증가


◯ (순수출) 12월 무역수지는 20.2억 달러 흑자로 전월대비 19.7억 달러 감소, 전년동월(41.8억 달러) 대비 21.7억 달러 감소


◯ (수출) 12월 수출액(457.2억 달러)은 전년동월(482.1억 달러)대비 5.2% 감소
- 15대 주력품목 중 7개 품목의 수출액 감소
• 컴퓨터를, 바이오헬스 등을 제외한 반도체, 선박, 디스플레이 등 7개 품목의 수출액이 감소하여 전년동월대비 수출액 감소
- 전년동월대비 품목별 수출 변화율(%) : (컴퓨터) 35.2, (바이오헬스) 11.0, (철강제품) 7.7, (이차전지) 7.4 ,(일반기계) 4.2, (자동차부품) 4.1,  (가전) 1.3, (자동차) 0.3, (무선통기기) -0.4, (섬유류) -3.5, (석유화학) -5.9, (석유제품) -7.1, (디스플레이) -16.9, (반도체) -17.7, (선박) -57.9
- 전년동월대비 대륙별 수출 변화율(%) : (CIS) 19.8, (중동) 18.3, (중국) 3.3, (미국) -0.4, (베트남) -5.3, (일본) -5.6, (중남미) -6.9, (아세안) -9.8, (인도) -15.1, (EU) -20.3


◯ (수입) 12월 수입액(437.0억 달러)은 전년동월(440.3억 달러)대비 0.7% 감소
- 12월 수입물량은 5,408만톤으로 전년동월대비 5.6% 증가
- 전년동월대비 가공단계별로는 소비재 수입액(12.1%), 자본재 수입액(2.5%) 증가, 중간재 수입액(-2.9%), 1차 산품 수입액(-4.5%) 감소
- 1차 산품은 전년동월대비 동광(-34.6%), 유연탄(-16.5%), 원유(-6.7%) 감소, 동의 웨이스트와 스크랩(3.7%) 증가
- 자본재는 전년동월대비 컴퓨터 입출력장치(-12.2%), 반도체 제조용 장비(-33.5%), 컴퓨터 기억장치(-28.1%) 감소, 전동기와 발전기(11.9%) 증가
- 중간재는 전년동월대비 액화 천연가스(-19.0%), 메모리(-21.8%), 무선통기기 부품(-27.2%) 감소, 프로세서와 컨트롤러(30.8%) 증가
- 소비재는 전년동월대비 2,500cc 초과 디젤 승용차(-61.1%) 감소, 발류(3.9%), 의약품(5.7%), 가죽가방(21.9%) 증가
- 전년동월대비 지역별 수입변화율(%) : (중남미) 24.3, (미국) 11.2, (인도) 0.8, (아세안) 0.2, (EU) -0.7, (베트남) -1.9, (중국) -5.1, (중동) -7.0, (일본) -8.2, (CIS) -13.9


◯ (경기종합지수) 10월 OECD 선행지수는 전월(98.9)과 동일한 98.9
- 경기선행지수는 2017년 7월 이후 지속적인 하락세
- OECD 경기선행지수는 제조업 재고순환지표, 장단기금리차, 순교역조건, 제조업 경기전망지수, 자본재 재고지수, 코스피지수로 구성 
- 2019년 9월 이후, 국내 선행종합지수는 재고순환지표, 기계류내수출하지수(선박제외), 건설수주액, 경제심리지수(이전 소비자기대지수), 수출입물가비율, 구인구직비율(삭제), 코스피, 장단기금리차 7개로 구성  


◯ 11월 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전월(99.4)보다 0.1p 하락한 99.3
- 경기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광공업생산지수, 서비스업생산지수(도소매업 제외), 건설기성액, 소매판매액지수, 내수출하지수, 수입액, 비농림어업 취업자수로 구성
- 11월 경기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전월대비 소매판매액지수(0.1%), 비농림어업 취업자수(0.1%), 광공업생산지수(0.1%), 서비스업생산지수(0.3%) 증가, 수입액(-0.6%), 내수출하지수(-0.7%), 건설기성액(-0.9%) 감소


◯ (고용) 12월 고용률(60.8%)은 전년동월(60.1%)대비 0.7%p 상승, 전월(61.7%) 대비 0.9%p 하락
- 12월 취업자 수는 전년동월대비 51만 6천명(1.9%) 증가하고, 전월 대비 36만 1천명(1.3%) 감소
- 산업별 취업자 수는 전년동월대비 교육 서비스업(185만 3천명→187만 6천명, 1.2%), 농업·임업 및 어업(116만 9천명→121만 7천명, 4.0%), 부동산업(53만 5천명→55만 9천명, 4.6%), 숙박 및 음식점업(224만명→234만명, 4.5%), 보건업 및 사회복지 서비스업(205만 8천명→223만 6천명, 8.6%), 전문·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109만 7천명→117만 5천명, 7.1%) 증가
- 전년동월대비 제조업(449만 1천명→447만 6천명, -0.3%), 건설업(207만4천명→204만 7천명, -1.3%), 도매 및 소매업(371만 1천명→361만 7천명, -2.5%), 금융 및 보험업(83만명→80만명, -3.6%) 감소
- 연령별 취업자 수는 전년동월대비  15-19세(18만 4천명→18만 8천명, 2.5%), 20-29세(370만명→376만 5천명, 1.7%), 30-39세(554만 8천명→555만 1천명, 0.0%), 50-59세(636만 9천명→646만 3천명, 1.5%), 60세 이상(422만 6천명→470만 5천명, 11.3%) 구간에서 증가하고, 40-49세(661만 1천명→648만 3천명, -1.9%) 구간은 감소
- 종사상 지위별 취업자 수는 전년동월대비 비임금근로자(649만 3천명→646만 4천명, -0.4%), 고용원이 있는 자영업자(161만 6천명→143만 6천명, -11.1%), 무급가족종사자(99만 7천명→97만 9천명, -1.8%), 일용근로자(154만명→140만 9천명, -8.5%) 감소, 고용원이 없는 자영업자(387만 9천명→404만 9천명, 4.4%), 임금근로자(2,014만 6천명→2,069만명, 2.7%), 상용근로자(1,393만 4천명→1,457만 5천명, 4.6%), 임시근로자(467만 2천명→470만 6천명, 0.7%) 증가


◯ (실업률) 12월 실업률(3.4%)은 전년동월(3.4%)과 동일, 전월(3.1%)보다 0.3%p 상승
- 12월 연령별 실업자 수는 전년동월대비 60세 이상 구간을 제외한 모든 구간 연령층에서 감소


◯ (금융시장) 12월 국내 금융시장은 전월대비 원화가치, 금리 하락
- 12월 원/달러 환율은 전월(1167.5원)대비 8.4원(0.7%) 상승한 1175.8원
- 12월 국고채(3년) 금리는 전월(1.49%)대비 0.1%p 하락한 1.39%
- 11월 예금취급기관의 가계대출은 전년동월대비 52.0조원 증가하였으며, 예금은행 대출 증가폭 동일, 비은행예금취급기관 대출 감소폭 확대


◯ (국세수입) 11월 국세수입은 16.2조원(소득세 10.9조원, 법인세 1.5조원 등)으로 전년 동월 대비 0.3조원 감소


◯ 1~11월 누계 국세수입은 276.6조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3.3조원 감소(진도율 10.6%p 하락)
- (일반회계) 전년동월대비 2.8조원 감소(진도율 10.6%p 하락)
- (특별회계) 전년동월대비 0.5조원 감소(진도율 9.9%p 하락)


◯ (산업) 주요 핵심 산업(반도체, 선박류, 디스플레이, 석유제품 등)의 수출액이 감소하여 전년동월대비 수출액 5.2% 감소
- 12월 수출액은 전월(441.0억 달러)대비 16.2억 달러 증가한 457.2억 달러, 전년동월(482.1억 달러)대비 24.9억 달러 감소

 

1451e3363076a669dfcff435906c356c_1579759

 


 

 

3
  • 기사입력 2020년01월25일 17시00분
  • 최종수정 2020년01월23일 15시03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