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뉴스

신규확진 1천842명 또 최다기록…비수도권 이틀째 500명대 35.6% 본문듣기

작성시간

  • 기사입력 2021년07월22일 10시25분

작성자

메타정보

  • 1

본문

지역 1천533명-해외 309명…누적 18만4천103명, 사망자 3명↑총 2천63명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갈수록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22일 신규 확진자 수는 1천800명 선을 넘으면서 또다시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1천842명 늘어 누적 18만4천103명이라고 밝혔다.

전날(1천781명)보다 61명 늘면서 처음으로 1천800명대로 올라섰다.

이는 국내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지난해 1월 20일 이후 1년 6개월 만에 가장 많은 수치로, 전날 최다 기록은 하루 만에 깨졌다.

이달 들어 수도권을 중심으로 본격화한 4차 대유행은 최근 비수도권 증가세까지 뚜렷해지면서 전국화하는 양상이다.

이에 정부는 방역조치 강화를 검토하고 있다. 오는 25일 종료될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를 연장하는 방안과 함께 비수도권에 대해서도 추가 조치를 고민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1
  • 기사입력 2021년07월22일 10시25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