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검색 결과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많이 본 자료

검색

국가미래연구원은 국민행복에 도움이 되는 사회적 담론 형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예병일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3개
게시물
7개

1/1 페이지 열람 중


칼럼리스트 게시판 내 결과


News Insight 게시판 내 결과

  • ‘출범 100일, 그 이후’와 소통의 기획, 소통의 결과물 새창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얼마 전 문재인 정부 출범 100일이 지나갔다. ‘100일 지지율‘은 한 정권이 안착했는지를 보여주는 바로미터이다. 문 대통령은 78%(한국갤럽 조사)였다. 김영삼 대통령의 83%에 이어 2위다. YS보다는 낮지만, 정권 초기에 터진 광우병 파동으로 가장 저조한 지지율을 보였던 이명박 대통령(21%)는 물론이고 노무현 대통령(40%)보다도 2배나 높은 지지율이다. 문 대통령 정부가 안착했다는 의미다.문 대통령이 80% 내외의 높은 지지를 받고 있는 가장 큰 원동력은 그의 ‘적극적인 소…

    예병일(fb858745669107885) 2017-09-03 17:20:38
  • 문 대통령의 첫 과제이자 시험대... 안보와 교육에 대한 불안감 해소 새창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한지 2개월이 됐다. 출범 초의 환호와 덕담을 뒤로 하고, 청와대도 국민도, 이제 ‘현실’과 마주해야 하는 시점이다.지난달 칼럼에서 20여 일 지난 문재인 정부가 소통의 ‘형식’은 갖추었으니, 이제 ‘내용’을 겸손한 자세로 채워가야 한다고 했었다. 그런데 그 전에 먼저 해결해야할 과제가 눈에 보인다. 안보와 교육에 대한 중도와 보수 유권자들의 ‘불안감’을 해소하는 일이 그것이다. 휘발성이 강한 이 문제를 현명하게 해결하지 못하면 다수의 환호가 불신과 불만으로 급변하는 것은 순간이기 때문이다. 정치는 항상 그래왔다…

    예병일(fb858745669107885) 2017-07-12 17:01:38
  • 문재인 정부, 소통의 ‘형식’은 합격, 정권성공은 이제 ‘내용’에 달렸다 새창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지 20여 일이 지났다. 출발이 산뜻했다. 그 중심에는 무엇보다 ‘신선한 소통의 형식’이 있다. 출범 초 대통령이 국무총리 내정자와 비서실장을 언론을 통해 국민들에게 직접 소개했다. 국민들이 보지 못했던 장면이었다. 대통령이 수석비서관들과 점심식사를 같이 하고 흰 와이셔츠 차림으로 커피 잔을 들고 청와대 경내를 산책하며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신문과 TV로 보도됐다. 오바마 전 대통령의 백악관이나 웨스트윙 같은 미국 정치 드라마에서 보면서, 국민들이 부러워했던 장면이다. 많은 국민들이 환호했고, 지지율은 80%를 …

    예병일(fb858745669107885) 2017-05-31 09:55:03
  • ‘긴장감’ 떨어진 김영란법: 조선의 뇌물관행과 신정부의 핵심과제 새창

    2016년에 대한민국을 뜨겁게 달구었던 김영란법을 우리는 기억한다. 그런데 언제 그랬었나싶다. 국민과 언론은 김영란법을 잊어가고 있는 듯 보인다. 관심은 어느새 다른 곳으로 넘어가 있다. 최순실 사태가 터졌고, 곧이어 탄핵정국으로, 그리고 대선정국으로 이어졌기 때문인가.며칠 전 점심을 같이 한 전직 고위관리는 이렇게 말했다. “김영란법, 그거 이제 거의 잊혀진거 아니야?” 언론사에 있는 선후배들과 식사를 같이 했을 때도 분위기는 비슷했다. “처음에는 그래도 업종별로 선두 기업이나 조직의 직원들은 시범 케이스로 걸릴까봐 극도로 조심했…

    예병일(fb858745669107885) 2017-03-28 16:40:34
  • 대통령의 소통과 한국정치의 선진화 새창

    ‘소통의 틀’이 바뀌면 ‘소통의 내용’이 바뀐다. 조직이 그렇다. 정치도 그렇고, 기업도 그렇다. 내용 자체도 중요하지만, 형식이나 틀, 제도가 내용을 규정할 때가 많기 때문이다. 그래서 한 나라의 정치가 어떤 ‘소통의 틀’을 갖고 운영되고 있는지는 중요하다.헌법재판소는 당초 2월24일에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의 변론을 종결하겠다고 밝혔다가 사흘을 연장해 27일에 종결하기로 최종 확인했다. 그러나선고는 3월 9일이나 10일쯤 나올 가능성이 높아다는 점에는 변함이 없다. 그 얘기는 탄핵이 인용될 경우 대선이 5월 초순쯤 치러진다는 …

    예병일(fb858745669107885) 2017-02-22 17:08:40

칼럼 게시판 내 결과

  • 고대 로마 공화정과 건강한 공동체, 그리고 대선 새창

    역사나 정치, 공동체에 관심이 있는 이들에게는 ‘로망’이 하나 있다. ‘로마’다. 정확히는 ‘고대 로마 공화정’이다.지난 주말, 대선 후보들의 TV토론을 보다 문득 그 로마가 떠올랐다. 답답했었던 모양이다. 마음 속 로망이 보고 싶어 책장에서 책 두 권을 찾아 꺼냈다. 마키아벨리의 『로마사 논고』와 플루타르코스의 『플루타르코스 영웅전』. 책 속 2천여 년 전 로마에는 내우외환 대한민국이 지금 필요로 하고 있는 리더의 모습이 있었다. 우리가 추구해야할 공동체의 모습이 있었다.로마 공화정의 전성기는 호르텐시우스법 제정으로 신분투쟁이 끝…

    예병일(fb858745669107885) 2017-04-30 17:56:50

명칭(회사명) : (사)국가미래연구원등록번호 : 서울, 아03286등록일자 : 2014년 8월 7일제호(신문명) : ifsPOST

발행인 : 김광두편집인 : 이계민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202호

발행연월일 : 2014년 8월 7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간

TEL. 02-715-2669 FAX. 02-706-2669 E-MAIL. ifs2010@ifs.or.kr
사업자등록번호:105-82-19095 대표(원장):김도훈 모바일 버전

Copyright ©2016 IF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전완식 Produced by 웹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