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검색 결과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많이 본 자료

검색

국가미래연구원은 국민행복에 도움이 되는 사회적 담론 형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신세돈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1개
게시물
20개

1/2 페이지 열람 중


News Insight 게시판 내 결과

  • 한미FTA협정, 분쟁발생이냐 개정이냐 종료냐? 새창

    2017년 6월 말 문재인 대통령의 방미 직후 세간의 주목을 뜨겁게 받은 이슈 중 하나는 한미FTA협정의 개정과 폐기문제였다. 2012년 한미FTA 발효 이후 양국 간 무역적자가 확대된 것에 대해 민감하게 반응한 트럼프 대통령은 협정 그 자체를 매우 나쁜 협정(real bad deal)이라고 까지 폄하했다. 트럼프 대통령 행정부가 진심으로 바라는 것이 무엇인지 확실하지는 않다. 미국 행정부가 꺼낼 수 있는 카드는 크게 세 가지다; ① 한미FTA협정의 분쟁발생, ②한미FTA협정 개정, ③ 한미FTA협정 폐기. 미국이 한국에 대해 가지…

    신세돈(seshin) 2017-07-09 17:08:33
  • 흔들리는 연준과 FOMC 금리정책 새창

    모두가 예상했던 대로 6월 14일(현지시간) FOMC는 연방기금금리(Federal Funds Rate)를 0.25%p 인상했다. 지난 2016년 12월과 2017년 3월에 이어 세 번째 인상이다. 옐런 의장은 금년 중 한번 정도 더 올릴 것으로 보았다. 옐런 의장의 정례 보도발표문은 이전 것과 거의 동일했다. 노동시장은 강화되고 있으며 경제활동도 완만하게 상승한다고 했다. 실업율은 2001년 이래 최저로 낮은 4.3%로 떨어졌고 앞으로 더 떨어질 것으로 예측하면서 가계지출도 증가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나 이런 표면적인 유사함에도 불…

    신세돈(seshin) 2017-06-15 10:40:18
  • 「환율조작국」은 없다. 새창

    대우조선해양 구조조정, 사드에 따른 중국 보복, 한국은행 기준금리 인상 등에 더하여 미국이 한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할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4월 위기설이 한층 고조되고 있는 분위기다. 대우조선해양의 구조조정 문제는 정부와 국책은행의 안을 중심으로 어느 정도 가닥을 잡아가고는 있고 또 중국의 사드 보복 문제나 한국은행의 금리 문제도 다소 소강상태에 있는 느낌이지만 지난 3월 초 바덴바덴 재무장관 국제회의를 기점으로 우리나라의 환율조작국 문제는 다시 불거지는 느낌이다.바덴바덴 회의직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

    신세돈(seshin) 2017-04-03 17:13:25
  • 미국발 고금리 시대의 도래 - 미국의 금리인상 배경과 과제 - 새창

    *참고 상세기사:[뉴스] “美 연준, 금리 인상 단행, 연내 두 차례 더 인상 가능성 시사”3월 16일 미국은 금리를 0.25% 인상했다. 따라서 기준금리는 0.75%-1.00%로 변경되었다. 현재의 고용과 인플레는 여전히 좋아서 금리를 0.25% 올리기로 했다는 것이다.이전 발표는 지난 2월 발표와 거의 동일하다. 즉,노동시장은 지속적으로 강화되고 있으며 경제활동 또한 중간속도(moderate pace)로 확장되고 있다. 신규일자리도 탄탄히 만들어지고 있으며 실업율도 거의 변동하지 않았다. 가계소비도 중간속도 정도로 증가하고 …

    신세돈(seshin) 2017-03-16 09:20:03
  • 美 FOMC 발표문 전문<2017.2.1> 새창

    “‘최대고용과 2%인플레’ 목표에 대한 현실과 진도 따라 금리결정”​<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이사회(연준)는 1일(현지시간)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개최하고, "앞으로의 통화정책은 기조적으로 시장 순응적(accomodative)으로 운용할 것이며,노동시장의 개선과 2% 인플레 목표달성에 주안점을 둘 것"이라고 발표했다.앞으로 미국의 통화정책방향을 가늠해 볼 수 있는 FOMC의 발표내용 전문을 소개한다.>지난 12월 FOMC 회의 이후의 통계자료를 보면, 노동시장은 지속적으로 강화되고…

    신세돈(seshin) 2017-02-02 10:00:52
  • 2017년 환율은 어떻게 될까 ? 새창

    트럼프 행정부 출범 이후의 세계경제를 한 마디로 축약한다면 그것은 ‘충격적 불확실성’일 것이다. 오바마 정부 8년의 핵심정책이었던 「오바마 케어」를 일거에 뒤집는 것은 물론 기업의 투자활동에 대하여 거의 협박에 가까운 엄포를 마다하지 않는 행태가 충격적이라는 것이고 앞으로 또 어떤 극단적인 ‘미국주의(Buy from America, Work in America)’ 정책을 요구할지 모른다는 것이 불확실성이다.<1> 미국 금리 상승과 달러화 강세 : 엔/달러 130엔 이상도 가능트럼프 당선이후 금융시장에 나타난 가장 두드러진…

    신세돈(seshin) 2017-01-11 18:02:36
  • 선진 대한민국의 시대정신과 9대 핵심정책 과제 새창

    나라가 온통 어지럽다. 아래로 국민의 생활경제가 어려운데다가 정치는 최고층서부터 뿌리째 흔들린다. 민생경제는 땅 바닥에 떨어졌고 민주주의도 실종된 지 오래다. 몇 날의 배고픔과 몇 밤의 어둠이야 참을 수 있으련만 그토록 믿었던 대통령과 국가시스템에 대한 신뢰가 처참하게 무너졌음을 깨닫는 순간 온 국민은 분노와 고통과 실망을 촌각도 견딜 수가 없게 되었다.수 백 만 촛불 민심은 모든 것의 중심에 대통령이 있음을 알게 되었다. 동시에 단지 그가 물러난다고 해서 모든 문제가 해결되는 것이 아님을 현명한 국민은 깨닫게 되었다. 촛불은 그…

    신세돈(seshin) 2017-01-02 06:31:19
  • 외환보유액 제방은 튼튼한가 ? 새창

    <1> 지속적인 외환보유액의 감소 : 달러강세로 인한 평가손실지난 두 달 연속 외환보유액이 줄어들었다. 금년 9월 3686억 달러에서 11월 3625억 달러로 두 달 사이 61억 달러나 줄어든 셈이다. 특히 경상수지 흑자가 지속되는 상황이라면 한국은행 외환보유액은 늘어나야 할 텐데 오히려 줄어드는 것이 이상하다. 한국은행 외환보유액의 구체적인 구성내용이 공개되지 않고 있는 현실에서 외환보유액이 어디서 얼마나 왜 줄어들었는지를 알 수는 없지만 최근의 달러가 강세로 인한 영향이 컸을 것은 미루어 짐작할 수가 있다. 2016년…

    신세돈(seshin) 2016-12-19 17:12:16
  • 혼돈 속의 원화환율, 어디로 갈 것인가? 새창

    <1> 혼돈 속의 원/달러 환율 : 배경은 미국금리 인상 가능성 이다.원/달러 환율이 난리다. 좀 긴 안목에서 보면 물론 월별로 다소 변동이 있기는 하지만 2015년 초 4월부터는 대체로 달러가 원화에 대해 강세를 보인 뒤 금년 2월을 전후하여 다시 달러가 원화에 대해 약세로 반전된 분위기가 확연해 졌다. 원인은 확실해 보인다. 작년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을 전후하여 달러가 강세를 보이다가 그 이후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희박해지니까 다시 달러가 약세를 보인 것이 분명하다.(아래[그림.1]참조) 그러나 8월 들어 원화환율이…

    신세돈(seshin) 2016-08-21 19:44:16
  • 통화정책의 블랙홀 : 단기부동자금 새창

    (1) 유례없는 박근혜 정부의 완화적 통화공급정책박근혜 정부 들어 단기부동자금이 폭발적으로 늘고 있다. 한국은행과 금융투자협회 자료에 따르면 2016년 5월 말 현재 단기부동자금은 약 959조원으로 한 달 전보다 15조 이상 늘어났고 2016년 1-5월 동안에만 26조원 가까이 늘어났다. 현재 단기부동자금을 항목별로 들여다보면 ① 수시입출 저축성예금 454조3천억, ② 요구불예금 188조6천억 ③ 현금 80조 ④ 머니마켓펀드(MMF) 70조, ⑤양도성예금증서(CD) 20조 2천억, ⑥종합자산관리계좌(CMA) 44조4천억 기타 101…

    신세돈(seshin) 2016-07-25 18:25:33

명칭(회사명) : (사)국가미래연구원등록번호 : 서울, 아03286등록일자 : 2014년 8월 7일제호(신문명) : ifsPOST

발행인 : 김광두편집인 : 이계민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202호

발행연월일 : 2014년 8월 7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간

TEL. 02-715-2669 FAX. 02-706-2669 E-MAIL. ifs2010@ifs.or.kr
사업자등록번호:105-82-19095 대표(원장):김도훈 모바일 버전

Copyright ©2016 IF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전완식 Produced by 웹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