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검색 결과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많이 본 자료

검색

국가미래연구원은 국민행복에 도움이 되는 사회적 담론 형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박상기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7개
게시물
327개

7/33 페이지 열람 중


NEWS 게시판 내 결과

  • “韓 · 美 간에 자유무역은 잘 작동되고 있다” 새창

    “韓 · 美 FTA (‘Korus’)는 폐기하기보다 오히려 강화해야” 블룸버그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최근 국제 사회의 긴장을 최고조로 증폭시키고 있는 북 핵 미사일 위협 속에서도 미국의 트럼프 대통령은 ‘韓 · 美 자유무역협정(‘Korus’)’의 재협상(혹은, 폐기)을 강력히 주장하고 있다. 그는 지난 해 대선 기간 중에도 기회 있을 때마다 ‘韓 · 美 FTA’를 ‘가장 나쁜 자유무역협정’의 사례로 들면서 똑같은 주장을 거듭했었다.엄밀히 따져 보면, 실은 한국이 미국의 무역적자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상대적으로 그리 크지 않을…

    박상기(sangki) 2017-10-17 15:33:59
  • “中 시 주석, 党 대회에서 30년 후 『국가 비전』 제시” 새창

    “毛 · 鄧 에 비견하는 새로운 장기 국가 목표를 제시할 듯” Nikkei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이제 이틀 앞으로 다가온 중국공산당 党 대회에서 시 주석이 과연 자신의 2기 째가 되는 다음 5년 임기 동안에 펼쳐갈 국가 운영과 관련하여 어떤 비전과 정책 대안을 제시할 것인가에 전세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최근 알려지고 있는 바로는, 시 주석이 국민들에게, 경제 발전의 기초를 구축한 鄧小平의 시대로부터 한 획을 긋고, 중국이 초강대국으로 비약하는 소위 탈(脫) 덩샤오핑의 『시진핑 시대』’의 도래라는 인상을 주려고 시도할 것…

    박상기(sangki) 2017-10-16 15:31:26
  • “中, 党 대회에서 이례적인 『북한 관련 중대 결정』(?)” 새창

    “美 · 러와 북한 관련 이권을 둘러싼 다툼 속에 ‘중대 결정’ 여부 촉각” Nikkei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최근 미국과 북한 간의 긴장 관계가 최고조로 치닫고 있는 가운데 주변국들 간의 움직임도 급박하게 돌아가고 있다. 이런 상황 속에서 중국에서는 18일부터 중국 사회의 향후 명운을 결정할 수도 있는 중대한 정치 이벤트인 중국공산당 제 19차 당 대회(‘전국대표대회’)가 열리게 되어 있다.최근, 日經(Nikkei) 온라인 판에 중국 내에서 사람들의 구전(口傳)으로 전해지는 흥미있는 소문들(가십)을 종합하여 중국의 북한 …

    박상기(sangki) 2017-10-12 18:07:40
  • 日, 후쿠시마 원전 사고, 국가 · 東電에 배상 명령 새창

    “후쿠시마(福島) 지법, 거대 쓰나미 대비에 소홀했던 국가 및 東電의 책임 인정”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지난 2011년 3월 11일 발생한 일본 근대 지진 관측 사상 최대 규모였던 ‘동일본대진재(東日本大震災; M 9.1)’ 당시, 후쿠시마현(福島縣) 해안에 위치한 도쿄전력(東京電力) 제 1 원전 폭발 사고로 피해를 입은 인근 지역 주민들이 집단으로 제기한 손해 배상 소송에서 후쿠시마 지방법원은 10일, 국가 및 도쿄전력에 배상을 명하는 1심 판결을 내렸다.동 법원은, 국가 및 도쿄전력이 사고 발생 가능성에 대비를 소홀히 한…

    박상기(sangki) 2017-10-10 21:57:58
  • 獨 재무장관 “글로벌 경제, 금융 위기 위험에 직면” 경고 새창

    “전세계 경제, 글로벌 부채 및 유동성 급증으로 중대한 위험에 처해” FT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최근, 전세계 각계 각층 인사들이 글로벌 금융 위기 재발 가능성을 경고하는 가운데, 지난 8년 간 독일 경제 정책을 주도해 온 쇼블(Wolfgang Schäuble) 재무장관이 英 Financial Times紙와 인터뷰를 갖고 각종 현안 문제들에 대한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그는 독일 의회의 의장으로 자리를 옮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쇼블 장관은, 급격한 글로벌 유동성 확대로 인한 금융 위기 재발 가능성을 경고하고 있다. 특히,…

    박상기(sangki) 2017-10-09 06:52:41
  • 『가장(假裝)』 화폐 『비트코인(Bitcoin)』의 한계 새창

    “신흥국 송금 수단으로 시작, ‘전자 화폐’나 ‘포인트’와 비슷해” Nikkei 편집장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최근 들어, 가상 화폐에 대한 일반인들의 관심이 높아 가고 있다. 그만큼 가상 화폐의 본질에 대한 논란도 가열되고 있다. 가장 최근에는 미국 최대 금융 기업인 JPMorgan & Chase 다이먼(Jamie Dimon) 회장이 “가상 화폐는 사기(詐欺; fraud)다” 고 주장하고 나서자 이에 대한 찬 · 반 논란이 다시 가열되어 가는 양상이다.그런가 하면, 심지어 ‘비트코인(Bitcoin)’에 이어 가장 많…

    박상기(sangki) 2017-10-02 14:49:02
  • 중국 지도자들이 가장 꺼리는 『북한 터부(taboo)』 새창

    “만일, 북한이 붕괴되면 미국과 직접 군사적으로 대치하는 상황” 블룸버그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최근 북한의 핵 미사일 개발 프로그램 저지 방안을 둘러싸고 각 관련 당사국들 사이에서 다양한 갈래의 구체적인 선택 대안들이 꾸준히 흘러나오고 있다. 극단적인 강력한 군사 행동 옵션을 표방하며 무력에 의한 위협을 가할 것을 주장하기도 하고, 끝까지 인내심을 가지고 대화와 협상을 해야 한다는 주장들도 상존한다.이런 가운데, 미 블룸버그 통신이 중국 내부의 심층부에 깔려 있는 현실 사정을 전하는 기사를 싣고 있어서 관심을 끌고 있다. …

    박상기(sangki) 2017-09-28 11:56:49
  • 獨 메르켈 4 연임, 여당 부진, 새 연정 구성 전망 새창

    “반 이민 극우 ‘독일 대안(AfD)’ 정당, 나치 이후 처음 본격 진출, 정국 불안 요인”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지난 일요일(24일) 치러진 독일 연방 의회 하원 총선에서 메르켈 총리의 집권 여당 ‘기독교 민주 · 사회 동맹(CDU · CSU)’이 제 1 당을 유지하면서 메르켈(Angela Merkel; 63세) 총리는 4 연임을 달성하게 되었다. 이번 연임 성공으로 메르켈 총리는 자신의 정치적 멘토이기도 한 故 콜(Helmut Kohl) 총리의 ‘4 연임 16년’이라는 기록과 나란히 전후 최장 임기를 채우는 총리가 될 …

    박상기(sangki) 2017-09-26 12:09:43
  • 美 · 北 『말 전쟁』 격화, 북 『대통령과 대등』 과시 새창

    트럼프의 “완전 파괴” 위협에 북한 “美 전 국토 미사일 공격 불가피” 응수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북한의 핵 미사일 개발 프로그램 추진을 제지하기 위한 국제 사회의 합치된 노력이 점차 구체화되어 가고 있는 가운데, 미국과 북한 사이에는 국가 최고통수권자들 간의 ‘말 전쟁(word war)’이 계속 험악해 가고 있는 양상이다.美 트럼프 대통령이 UN 연설에서 미국과 동맹국들을 방어하기 위해 북한을 ‘완전히 파괴’할 수 있다고 위협하자, 김정은은 이례적으로 자신 명의의 성명을 발표, ‘자신의 모든 것을 걸고 대가(代價)를 지불…

    박상기(sangki) 2017-09-25 11:22:44
  • 日 아베 총리, 중의원(衆議院) 조기 해산 의향 굳혀 새창

    아베, 정권 위기감에 ‘궁여지책’ 결단; 야당 · 여론 ‘자기보신(保身) 해산’ 맹공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일본 아베 총리 내각 지지율이 ‘모리토모(森友)’ 및 ‘가계(加計)’ 학원 스캔들이 불거진 이후 급락세를 이어가 이제는 30%P 대에 머물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아베 총리는 17일 저녁, 이대로 가면 정권 유지도 위태로울 수 있다는 위기감에서 비상한 정치적 결단을 내렸다. 그가 비원(悲願)의 정치적 목표로 꿈꾸어 온 ‘헌법 개정’을 성취하기 위해 그간 미루어 왔던 ‘중의원 해산’ 카드를 꺼내 든 것이다.(* 『모리토…

    박상기(sangki) 2017-09-19 05:40:01

명칭(회사명) : (사)국가미래연구원등록번호 : 서울, 아03286등록일자 : 2014년 8월 7일제호(신문명) : ifsPOST

발행인 : 김광두편집인 : 이계민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202호

발행연월일 : 2014년 8월 7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간

TEL. 02-715-2669 FAX. 02-706-2669 E-MAIL. ifs2010@ifs.or.kr
사업자등록번호:105-82-19095 대표(원장):김도훈 모바일 버전

Copyright ©2016 IF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전완식 Produced by 웹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