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검색 결과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많이 본 자료

검색

국가미래연구원은 국민행복에 도움이 되는 사회적 담론 형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박상기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6개
게시물
213개

7/22 페이지 열람 중


NEWS 게시판 내 결과

  • 日 BoJ, 경기판단을 상향, 금융정책은 현상 유지 새창

    “경기 총괄 판단을 소폭 상향 수정, 내년에는 긴축 시작?” Nikkei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일본 중앙은행 BoJ가 최근 들어 견조한 호전을 지속하고 있는 일본 경제에 대해 오랜만에 경기에 대한 종합 판단을 소폭이나마 상향 수정했다고 발표했다. 주로 미국의 트럼프 당선 이후 고조되고 있는 미국 경제에 대한 개선 전망에 힘입은 바가 크다. 달러 강/엔 약 구도가 지속되면서 수출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이에 따라 최근에는 경상수지도 여전히 견조한 개선을 계속하고 있다. 노동시장의 고용 상황도 호전되고 있어, 낮은 실업률의…

    박상기(admin) 2016-12-22 20:56:39
  • “중국에서 자본이 빠져 나가고 있다” Nikkei 새창

    ​“달러화 강세/위안화 약세가 계속되는 막후에서 일어나는 현상”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중국 금융시장이 국내외의 충격으로 혼미를 거듭하고 있다. 국내 경제 성장이 부진을 계속하는 가운데, 트럼프 당선 이후 본격적으로 기승을 부리고 있는 미 달러화 강세 영향으로 위안화 가치는 연일 하락하고 있다. 주식을 위시한 금융 자산 가치는 계속해서 가치를 잃어버리고 있는 실정이다. 이런 시장 상황 속에서 중국의 대소 자산가들은 자신들의 자산 가치를 보전하기 위해 무슨 수단을 동원해서라도 자산을 해외로 이전하려고 노력하는(해외 통화로 투…

    박상기(admin) 2016-12-21 15:19:22
  • 佛 법원, 라가르드 IMF 총재에 과실 혐의 유죄 평결 새창

    “10년 전 재무장관 시절의 정부와 기업 간 분쟁 해결 관련” WSJ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프랑스 법원은 이미 오래 전부터 재판을 받아 온 라가르드(Christine Lagarde) IMF 총재에 대해 그녀가 프랑스 재무장관으로 재직할 당시에 저지른 과실(negligence) 혐의에 대해 유죄 평결을 내렸다. 그러나, 이와 관련하여 그녀에 대해 징역형을 선고하거나 벌금형을 부과하지는 않기로 판결했다. 라가르드 IMF 총재는 10여 년 전에 그가 프랑스 재무장관으로 재직할 당시, 프랑스 정부와 거부(巨富) 기업가인 테피(…

    박상기(admin) 2016-12-20 18:29:09
  • 트럼프 당선확정, 이변은 없었다…미국 대통령 “선거인단(Electoral College)”제도는? 새창

    트럼프, 선거인단 과반 득표해 당선 확정AP통신 "트럼프, 270명 넘겨 과반 확보"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9일(현지시간) 선거인단 투표에서 과반수를 득표, 제45대 미국 대통령 당선이 확정됐다. 미 대통령 선거인단 538명은 이날 출신 주의 주도(州都)와 워싱턴DC의 의회 의사당에 모여 투표를 시행했으며, 트럼프 당선인은 동부시간으로 오후 5시 30분 확보 선거인이 270명을 초과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이로써 트럼프 당선인은 당선에 필요한 선거인단의…

    박상기(admin) 2016-12-20 09:44:07
  • "中, 내년 부동산시장 안정 위해 통화공급량 제한할 것" 새창

    중국 지도부가 내년 자산 거품 붕괴를 피하기 위한 금융 위험 통제를 정책 우선순위에 두기로 함에 따라 중앙은행이 통화공급량을 제한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됐다.18일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중국 정부는 사흘간 베이징(北京)에서 열린 중앙경제공작회의 후 공보에서 내년 부동산 거품을 억제하고 금융리스크를 방지하는 데 거시경제정책의 초점을 맞추겠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양웨이민(楊偉民) 중국공산당 중앙재경영도소조 판공실 부주임은 17일 베이징(北京)에서 열린 포럼에서 중국이 부동산 거품을 빼기 위해 투기를 엄격하게 통제하는 등 더 노력해…

    박상기(admin) 2016-12-18 17:44:54
  • 美기준금리 0.25%p 인상→0.50%∼0.75%…내년 3차례 인상 시사 새창

    옐런 "내년 금리인상 매우 완만"…"美 경기부양책 필요없다" '트럼프노믹스'에 각세워 CNN "美경제 연준 목발 불필요" 선진국 돈줄죄기 신호탄…한국도 금리인상 압박 고조 내년 금리인상 속도·폭 커지는 등 긴축 우려에 美증시 반락 미국 연방 기준금리가 1년 만에 0.25%p 인상됐다.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ed·연준)는 14일(현지시간) 전날부터 이틀간 진행한 올해 8번째이자 마지막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기준금리를 0.50%∼0.75%로 올리는 금…

    박상기(ki123) 2016-12-15 10:14:44
  • “美 트럼프, 로스 장관에 통상정책 권한 부여할 듯” 새창

    ‘상무장관 역할 강화 움직임은 의회와 충돌을 촉발할지도’ FT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美 트럼프 대통령 당선자가 선거 캠페인 기간 중 가장 역점을 두고 중시해 온 정책의 하나가 바로 대외 통상 분야의 획기적인 개선이었다. 대외 교역 면에서 강력한 보호주의에 입각한 미국 우선주의 정책을 주창해 온 것이다. 이에 따라 기존의 각종 자유무역협정에 대해서도 극도로 비판적 견해를 표명해 온 것은 물론이고, 주요 교역 상대국들과 고압적인 협상을 벌일 강경 자세를 천명해 온 바이다. 이와 관련하여, 트럼프 당선자의 정권 인수팀이 일찌…

    박상기(admin) 2016-12-13 10:13:21
  • 러시아·멕시코 등 11개 OPEC 비회원국, 원유감산 동참 합의 새창

    OPEC·비회원국 공동합의 2001년 이후 처음…11개국 하루 56만배럴 감산키로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에 이어 11개 비(非) 회원국들까지 석유 감산에 동참했다. OPEC과 비회원국들이 공동으로 원유생산 감축에 합의한 것은 2001년 이후 처음이다.OPEC에 가입하지 않은 러시아 등 11개 산유국은 10일(현지시각) 오스트리아 빈에서 회의를 열고 하루 평균 원유 생산량을 55만8천 배럴을 줄이기로 합의했다고 OPEC과 러시아 정부 등이 밝혔다.OPEC 비회원국 중 최대 산유국인 러시아가 감산분의 절반가량을 맡았다. 이번에…

    박상기(admin) 2016-12-11 07:38:22
  • 트럼프, 또 월가 출신 억만장자 기용…백악관 경제포스트에 새창

    WP "국가경제위원장에 골드만삭스 게리 콘 회장 지명"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투자은행 골드만삭스 사장 겸 최고운영자(COO)인 게리 콘(56)을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에 지명할 예정이라고 워싱턴포스트(WP)가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백악관에서 대통령에게 경제정책을 조언하고 경제부처 간 조정역할을 하는 NEC 위원장에 콘이 기용된다면, 트럼프 정부 경제라인은 사실상 월스트리트 인사들에 의해 완벽히 장악될 전망이다. 트럼프 정부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에 내정된 것으로 알려진 개리 콘…

    박상기(admin) 2016-12-10 15:12:58
  • 『나는 왜 트럼프를 찍지 않기로 작정했는가?』 새창

    NYT ,“어느 공화당 선거인(elector)의 고백”12월 19일 ,선거인들의 대통령 공식 선출 투표에서 "반대표"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美 유력 일간지 뉴욕 타임즈(NYT) 오피니언 난에 최근 흥미 있는 기사가 올라와 눈길을 끌고 있다. 차기 대통령으로 당선된 트럼프가 소속한 공화당의 한 ‘대통령 선거인(presidential elector)’이 자신은 왜 오는 19일 공식 투표에서 자신의 소속 정당인 공화당 출신 트럼프에 투표하지 않기로 마음을 정했는가, 하는 심경을 글로 써서 올린 것이다. 수프런…

    박상기(admin) 2016-12-08 10:20:30

명칭(회사명) : (사)국가미래연구원등록번호 : 서울, 아03286등록일자 : 2014년 8월 7일제호(신문명) : ifsPOST

발행인 : 김광두편집인 : 이계민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201호

발행연월일 : 2014년 8월 7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간

TEL. 02-715-2669 FAX. 02-706-2669 E-MAIL. ifs2010@ifs.or.kr
사업자등록번호:105-82-19095 대표(원장):김광두 모바일 버전

Copyright ©2016 IF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전완식 Produced by 웹스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