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검색 결과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많이 본 자료

검색

국가미래연구원은 국민행복에 도움이 되는 사회적 담론 형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박상기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7개
게시물
295개

7/30 페이지 열람 중


NEWS 게시판 내 결과

  • “美 『공포(恐怖) 지수』, 북 핵(核) 긴장 고조로 급등” 새창

    “美 『공포(恐怖) 지수』, 북 핵(核) 긴장 고조로 급등”“Wall 街 투자자 심리 지표인 ‘VIX 지수’, 작년 대선 이후 최고로 상승” NYT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지난 10일 기준으로 미국 주식시장에서 투자자들의 심리를 측정하는 기준이 되는 변동성지수(VIX; 통칭 ‘공포(恐怖)지수’)가 지난 10일, 전일에 비해 4.93P(44.4% 상당)나 높은 16.04를 기록했다. 이 수치는 작년 11월 8일 미국 대통령 선거 투개표일 이래 약 9개월만에 높은 수준을 기록한 것이다. 북한의 핵 미사일 위협 고조로 투자자들의 …

    박상기(sangki) 2017-08-11 17:00:05
  • 북한과 미국이 전쟁을 벌이면 어떤 양상일까? 새창

    “북한과 미국이 전쟁을 벌이면 어떤 양상일까?”“분석가들, 상황을 더 이상 악화시키지 않도록 대화를 시작할 때” 블룸버그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트럼프 대통령은 지금, 그가 가지고 있는 몇 가지 되지 않는 비군사적 수단으로 북한의 위협에 대응하고 있다. 직관에 따른 ‘말의 전쟁’이다. 최근 블룸버그가 전하는 현 북한 위협에 대처하는 미국의 상황에 대한 표현이다.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이 지난 수 십년 동안 북한 핵 무기 개발 프로그램을 통제하기 위한 노력이 성공하지 못하고 있는 것에 환멸을 느껴서 고립된 북한 정권을 향해 불쑥 …

    박상기(sangki) 2017-08-10 15:34:18
  • 북한의 핵 개발 성공에서 얻어야 할 10 가지 교훈 새창

    “북한 핵(核) 개발 성공에서 얻어야 할 10 가지 교훈”“북한을 제어하는 것은 어려울지 모르나, 교훈을 잊지는 말아야” Richard Haas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북한 핵 및 미사일 개발을 둘러싸고 주변국들이 일촉즉발의 위기 상황을 연출하고 있는 이 때, 한국과 미국 그리고 북한 간의 상호 위협의 에스컬레이션이 마침내 종국을 향하고 있는 듯이 위험스러워 보인다. 특히, 미국의 책임 있는 당국자들로부터 나오는 시그널도 그야말로 혼란스럽기 그지없다.심지어 시시각각 들려오는 각종 메시지들이 강 · 온 혼재 양상을 연출하고 있…

    박상기(sangki) 2017-08-09 17:05:40
  • 김정은의 과신과 핵 실험 우려 증대 새창

    “김정은의 과신(過信)과 핵(核) 실험 우려 증대”“최근 미사일 개발 진전을 보면 다음 핵 실험은 이전과 비교도 안될 것” Nikkei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북한이 국제 사회의 연이은 제재와 강력한 경고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장거리 미사일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실제로 시험 발사 광경을 보면, 이미 북한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보유국의 대열에 들어선 것으로 관측되기도 한다. 당연히, 다음의 위협으로 또 다시 핵 실험을 감행할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 더욱 큰 문제는 지금까지의 북한의 미사일 개발 과정을 감안해 보면, …

    박상기(sangki) 2017-08-08 16:24:08
  • 북한과의 핵 전쟁을 어떻게 피할 수 있을까? 새창

    “북한과의 핵 전쟁을 어떻게 피할 수가 있을까?”“김정은을 제지할 묘책은 없으나, 전쟁에 빠져들면 최악이 될 것” The Economist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김정은을 제지할 수 있는 좋은 방안은 없으나, 만일, 전쟁으로 빠져들기라도 한다면 그것은 최악의 상황이다. (There are no good options to curb Kim Jung Un. But blundering into war would be the worst.)” 영국의 시사 잡지 The Economist誌가 최근호에 실은 북한 핵 관련 대응 방향을 제…

    박상기(sangki) 2017-08-08 14:08:54
  • 일 아베 자민당 총재, 3차 정권의 세번째 개각 단행 새창

    日 아베 자민당 총재 세번째 내각 개편, 오후 발족새 외무장관에 고노 타로(河野太郞)씨 기용, "한국, 중국 등에 관계 개선 시그널"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일본 아베 신조 총리(자민당 총재)는 3일 오후, 제 3 차 아베 정권의 세 번째 내각 개편을 실시한다. 외무장관에는 고노 타로(河野太郞) 전 행정개혁장관, 총무장관에는 노다 세이코(野田聖子) 전 우정장관, 후생노동장관에는 가토 가츠노부(加藤勝信) 1억총활약상을 임명한다. 경제재정재생장관에는 모테기 도시미츠(茂木敏充) 전 정조회장을 기용할 방침이다. 신…

    박상기(sangki) 2017-08-03 15:32:08
  • 英 Brexit로 은행들 비용 4%, 필요 자본 30% 증가 추산 새창

    “英 Brexit로 은행들 비용 4%, 필요 자본 30% 증가 추산”“대부분의 부담 증가는 자원이 미국 및 아시아로 빠져나갈 리스크 때문” FT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지난 3월 영국이 EU에 영국의 EU 탈퇴(Brexit)를 위한 본격적인 협상 개시를 통보한 이후 본격적인 협상이 시작된 지금, 영국 내의 각 연구 기구들은 Brexit로 인해 영국 경제가 입게 될 타격에 대해 경고성 예상을 발표하는 경우가 많아졌다. 당초, 영국이 2016년 6월 Brexit 여부를 결정하기 위한 국민투표 캠페인 당시부터, Brexit로 인해…

    박상기(sangki) 2017-08-01 15:59:32
  • 日 상장기업들의 7할이 Q2 매출 및 순이익 증가” 새창

    “日 상장기업들의 7할이 Q2 매출 및 순이익 증가”“제조업 중심으로 외수 증가가 견인, 임금 인상 통해 경기 호전 기대” Nikkei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일본 기업들의 실적 호전이 이어지고 있다. 최근 일본 고용시장에서 정규직 인력 구인 배율이 1.0 배를 넘어서는 등, 인력 부족 상황이 날로 심각해지고 있는 가운데, 주로 외수에 힘입은 기업들의 실적 호전이 임금 인상 여력을 증강시켜 전반적인 경기 호전으로 연결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오늘 자 Nikkei가 보도한 일본 기업들의 Q2 기업 실적 집계 결과를 중심으로 …

    박상기(sangki) 2017-08-01 11:47:35
  • 美 · 日, ‘북한에 더욱 강력한 행동으로 대응’ 합의 새창

    美 · 日, ‘북한에 더욱 강력한 행동으로 대응’ 합의“양국 정상, 오늘 아침 52분 간 전화 회담, 매우 심도 있는 의견 교환” Nikkei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지금, 북한의 두 번째 도발적인 ICBM 미사일 발사로 한반도를 둘러싸고 전개되고 있는 긴장의 정도가 시시각각 고조되고 있다. 이에 따라, 직접적인 무력 위협에 놓여 있는 한국은 물론이고 주변 관계국 정부들 간의 접촉도 긴박해지고 있다.오늘 아침에는 미국 트럼프 대통령과 일본 아베 총리가 이례적으로 장시간에 걸친 전화 회담을 가지고 양국의 대 북한 대응 조치에 …

    박상기(sangki) 2017-07-31 14:56:05
  • 미 연준, 금리인상 유보, 자산 축소 조기(9월?)에 착수 새창

    “美 연준, 추가 금리인상 유보, 자산축소 9월 결정(?)”“예상대로 전원일치 결정, 자산 축소는 비교적 조기에 착수” WSJ, FT, Nikkei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美 연방준비이사회(FRB: Federal Reserve Board)는 26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를 열고, 금융(기준 금리) 정책을 현상대로 유지할 것을 결정하고, 금년 들어 세번째 추가 금리 인상을 유보했다. 동시에, FOMC 회의 후 발표한 성명서에서 지난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과감하게 지속해 온 양적완화 정책 기조에 따라 매입한 자…

    박상기(sangki) 2017-07-27 13:11:35

명칭(회사명) : (사)국가미래연구원등록번호 : 서울, 아03286등록일자 : 2014년 8월 7일제호(신문명) : ifsPOST

발행인 : 김도훈편집인 : 이계민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202호

발행연월일 : 2014년 8월 7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간

TEL. 02-715-2669 FAX. 02-706-2669 E-MAIL. ifs2010@ifs.or.kr
사업자등록번호:105-82-19095 대표(원장):김도훈 모바일 버전

Copyright ©2016 IF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전완식 Produced by 웹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