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검색 결과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많이 본 자료

검색

국가미래연구원은 국민행복에 도움이 되는 사회적 담론 형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박상기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8개
게시물
479개

39/48 페이지 열람 중


NEWS 게시판 내 결과

  • 日 BoJ, 금융정책 기조 ‘금리(金利)’ 중시로 전환 천명 새창

    ​“수익률 곡선(Yield-Curve) 조작 + 물가 Overshoot 형 약속”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日 BoJ 구로다 총재는 21일, 정례 금융정책결정회의를 마친 후 동 회의 결과를 발표하는 기자회견에서, 장기금리를 유도(誘導)목표로 하는 새로운 금융정책 기조를 밝혔다. 구로다 총재는 “이것은 금융 완화를 강화하기 위한 새로운 정책 기조다” 고 밝히면서, ‘수익률 곡선(Yield-Curve) 조작(操作)’을 금융정책의 중심으로 할 것이라고 언명했다. 이에 따라 새로운 금융 완화 정책의 이름은 “장 •단 금리 조작(…

    박상기(admin) 2016-09-22 05:32:58
  • 中 위안화, 정말 『국제 통화』가 되려면 아직 멀었다 새창

    “IMF 보유통화 되도 ‘자본 규제’ 철폐 등 첩첩 산중” Bloomberg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열강 강대국은 강력한 통화를 가진다(Great powers have great currencies).”중세 로마 시대에서부터 지금의 미국에 이르기까지 세계 열강 제국(帝國)들은 자국의 통화를 주조(鑄造)하여 세계 무역을 지배했고, 영향력을 발휘해 왔다. 지금, 중국의 위안화가 그런 차례를 이어받기를 갈망하고 있다. 오는 10월 1일 자로 중국 위안화가 미 달러화, 유로화, 일본 엔화 및 영국 파운드화와 나란히 국제통화기금…

    박상기(ki123) 2016-09-21 10:39:07
  • “美 연준, 9월 FOMC 회의에서 금리인상 가능성 낮아” 새창

    ​“​대부분 전문가들은 12월 회의에서 인상을 점쳐” 외신들 전망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미 연준(FRB)은 20~21일 금융 정책(기준 금리 인상 여부)을 결정하는 연방공개시장의원회(FOMC)를 연다. 최근 들어 Yellen 의장은 조기 금리인상을 시사해 왔으나, 현상 경제지표들에 경기과열감은 없어, 금리 인상을 위한 순풍(順風)은 약하다는 관측이다. FRB 내부에 금융 긴축에 신중해야 한다는 견해가 남아 있고, 시장에는 “다음 금리 인상은 12월” 로 금리인상을 연기할 것이라는 관측이 대세다. 미 연준이 금년 내에 …

    박상기(admin) 2016-09-20 12:19:16
  • 中 국유기업 개혁, 서양인들에게는 이상하게 보일것 새창

    Bloomberg “SOE 구조개혁 노력은 진정, 서양 모델 기대하지 말아야”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서양에서는 산업 혹은 기업의 구조조정이라고 하면 당연히, 시장 메커니즘에 의해 기업들의 비즈니스 포트폴리오가 변화하고, 때로는 생사가 결정되어, 산업 및 기업의 구조 및 조직이 변화하고 새로운 구조로 태어나는 것을 상상하게 된다. 그러나, 중국(동양)의 경우에는 기업 개혁이라고 하면, 대체로 기존 산업 구조 내에서 새로운 강자를 육성하여 효율을 집약적으로 향상시켜서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나아가는 것을 의미한다.…

    박상기(admin) 2016-09-18 16:43:21
  • 한진 채권자들, 선박을 미국 내에 억류하려고 노력 새창

    ​"​美 파산 법원에 한진 선박 보호 조치 판결 재고를 요청” WSJ한진해운이 ‘청산(淸算)’될지, ‘갱생(更生)’이 시도될지 불확실한 것이 큰 요인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지금 상태에서는 미국 법원 판사의 개입이 없는 한 하역을 마친 한진해운 선박은 채권자들의 권리를 무시하고 다른 나라 항구로 떠날 수 있어 . . . . “ “현 상황으로는, 한진이 경영 파탄으로 인해 궁극적으로 청산될 것인지, 아니면 기업 재편(restructuring)을 통해 회생을 시도할지는 불분명한 상황” WSJ이 요약하여 전하는 한진…

    박상기(admin) 2016-09-17 09:55:23
  • 『이것이 도널드 트럼프가 대선에서 이기는 길이다』 새창

    ​“자신의 화풀이보다 ‘미국의 분노’를 담아내는 그릇이 되어야” FT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오는 11월 실시될 미국 대통령 선거가 막바지로 접어들면서 그간 수면 하에 숨어 있던 각 후보들에 대한 주요 이슈들이 분출하고 있다. 클린턴 후보가 지난 주말 있었던 9.11 추도식장에서 갑자기 정신을 잃고 자리를 뜨자, 건강 이상 문제가 주요 이슈로 불거지고 있다. 게다가 이런 심각한 건강 문제를 당초부터 숨겨 왔다는 의혹마저 증폭되고 있다. 클린턴 후보에게는 어쩌면 최대 난관으로 부각되는 모양이다. 반면, 트럼프 후보는 드디어…

    박상기(admin) 2016-09-15 09:46:38
  • 英 Brexit로 일본 • 중국이 가장 큰 이득을 볼 것 새창

    ​“영국은 EU 대신에 아시아 국가들과 유대를 강화하게 될 것” FT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영국이 EU를 탈퇴하기로 결정함으로써 아시아 지역 몇 나라를 승자(勝者)로 끌어 올리고 있다. 이유는 영국은 EU와의 경제 공동체 관계를 철폐하고 나면, 어쩔 수 없이 아시아 국가들과 교역 파트너 관계를 더욱 심화하지 않을 수 없게 되어서, 상호 시장 접근을 확대하는 거래를 하지 않을 수 없게 될 것이기 때문이다. Bloomberg Intelligence 이코노미스트 Fielding Chen 및 Tom Orlik의 분석에 따르면, …

    박상기(ki123) 2016-09-11 11:49:57
  • 북한, 고립 불사하며 도발 반복, ‘체제 강화’가 목적 새창

    ​“연 2 회 실험은 처음; 오바마, 우방들과 협의하며 대응할 것” 외신들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한국 정부의 합동참모본부 발표, 미국 지질연구소 측정 결과 발표 및 일본 기상청 측정 결과 보도 등에 따르면, 오늘 아침 9시30분 경 북한의 함경북도 길주군(吉州郡) 풍계리(豊溪里) 부근에 있는 핵 실험장 근처에서 진앙(震央)이 아주 낮은 자연적인 것으로 보이지 않는 지진파가 감지되었다. 미국 지질연구소는 “진앙은 지극히 낮고, 지진 규모는 M 5.3으로 추정됐다” 고 발표했다. 지난 1월 북한의 핵 실험 당시는 지진 규모를…

    박상기(admin) 2016-09-10 07:37:55
  • “공화당을 구하려면 클린턴에 투표해야” 새창

    글래스맨(Glassman)美부시행정부 국무차관, NYT에 기고공화당원들의 고충을 진지하게 토로했다는 평가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미국 대통령 선거가 가까워 오면서 묘한 상황이 나타나고 있다. 그 중 하나는 미국 일반 유권자들이 주요 양당 후보 모두에게 호감을 잃고 있다는 점이다. 최근 여론조사 결과, 공화당 트럼프 후보에 대한 ‘비(非)호감도’가 65% 이상으로 나타나고 있고, 이보다는 좀 떨어진다고는 하나 클린턴 후보에 대한 비호감도도 50%를 넘고 있다. 이에 따라 군소 정당인 자유당 Johnson 후보가 세를 넓혀가고…

    박상기(admin) 2016-09-08 21:14:58
  • 싱가포르, 런던 다음의 최고 “금융 허브”를 노리다 새창

    Bloomberg "런던이 세계 제일 ‘허브’ 지위 잃으면, 다음은 싱가포르” ifs POST 대기자 박 상 기 아시아의 섬 나라인 싱가포르가 세계 금융시장 랭킹에서 런던에 이어 가장 훌륭한 글로벌 도시 2위를 차지했다. PricewaterhouseCoopers LLP가 영국이 Brexit(EU 탈퇴)를 결정한 국민투표 이전의 경제 및 사회 데이터를 바탕으로 작성하여 최근 내놓은 보고서에서 이렇게 추산했다. 기회지수(Opportunity Index)를 기준으로 한 도시들 가운데 싱가포르는 유럽 도시들 가운데에서 런던에서 B…

    박상기(ki123) 2016-09-07 18:35:05

명칭(회사명) : (사)국가미래연구원등록번호 : 서울, 아03286등록일자 : 2014년 8월 7일제호(신문명) : ifsPOST

발행인 : 김광두편집인 : 이계민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202호

발행연월일 : 2014년 8월 7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간

TEL. 02-715-2669 FAX. 02-706-2669 E-MAIL. ifs2010@ifs.or.kr
사업자등록번호:105-82-19095 대표(원장):김도훈 모바일 버전

Copyright ©2016 IF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전완식 Produced by 웹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