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검색 결과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많이 본 자료

검색

국가미래연구원은 국민행복에 도움이 되는 사회적 담론 형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전체검색 결과
상세검색

국가미래연구원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16개
게시물
560개

9/56 페이지 열람 중


국민행복지수 | INDEX 게시판 내 결과

  • 2013년 4분기 국민행복지수 새창

    작년 국민행복지수 소폭 상승…고용률 증가와 삶의 질 향상이 주도 2009년 4분기 이후 상승추세 지속적으로 이어가 경제성과 및 지속가능성은 하락 민생지수 하락에도 행복지수 높아진 것은 반영요소가 다르기 때문 민생지수는 단기적 경제 상황을, 행복지수는 삶의 질 등 장기적 요소를 평가 1. 2013년 4분기 국민행복지수(2003.1분기=100.0)는 115.14로 지난 연초(1분기)의 113.65에 비해 소폭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국제금융위기의 충격이 본격화 된 지난 2009년 4분기(최근 최저수준) 100.14를 기…

    국가미래연구원(admin) 2014-04-05 19:22:06
  • 2013년 2분기 국민행복지수 새창

    국가미래연구원은 9월 29일 박근혜 정부의 2013년 2분기 국민행복지수와 민생지수를 각각 발표하였다. 분석결과의 일관성을 유지하고 신뢰도를 높이기위해 지난 7월 9일에 발표한 1차분석에서 학술적으로 검증된 분석방법론과 주요분석절차를 사용하였다. 분석결과에 의하면 국민행복지수는 2013년 1분기의 112.84에서 2013년 2분기의 113.07로 소폭 상승하였으나 민생지수는 99.7에서 98.9로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두 지수의 움직임이 상반된 원인은 두 지수를 구성하고있는 항목이 다르고, 각 구성항목들의 추세가 다르기…

    국가미래연구원(admin) 2013-09-28 21:56:20
  • 2013년 1분기 국민행복지수 새창

    본 연구에서 과거 10년간(2003년 1분기~2013년 1분기) 국민행복정도를 상대비교하기위해 국민행복지수를 산출하였다. 국민행복지수의 산정을 위해 3개의 대항목(경제성과 및 지속가능성, 삶의 질, 경제/사회 안정 및 안전), 20개의 중항목, 34개의 소항목으로 구분하여 사용하였으며, 가중치의 산정을 위해 경제전문가 35명을 대상으로 서베이를 통한 계층분석과정(Analytic Hierarchy Process: AHP)을 실시하였다. 먼저 가중치 산정결과에 의하면 대항목의 경우 ‘경제성과 및 지속가능성’의 중요도는 32.03%, …

    국가미래연구원(admin) 2013-09-28 20:33:12
  • 2017년 4분기 국민행복지수 새창

    “국민행복지수는 소폭 상승…중기적 추세는 아직도 하락국면”2017년 4분기 114.00로 전분기 대비 1.92 포인트 상승‘삶의 질’이 큰 폭으로 상승하여 행복지수 상승 견인1인당 가계부채 증가, 경제성과 및 지속가능성 하락은 부정적 영향<그림> 국민행복지수1. 2017년 4분기 국민행복지수(2003.1분기=100.0)는 114.00로 전분기의 112.08에 비해 1.92p 소폭 상승하였다. 그러나 국민행복지수도 최근 최고치인 지난 2016년 2분기의 135.13을 기록한 이래 계속 하락세가 지속되고 있어 반등 모멘텀을 …

    국가미래연구원(admin) 0000-00-00 00:00:00

민생지수 | INDEX 게시판 내 결과

  • 교육비·세금 등 크게 늘어 민생지수 또 하락 - 2019년1분기 민생지수 새창

    국가미래연구원 발표, 2017년 1분기 이래 연 8분기 째 뒷걸음 지수는 2019.1분기 87.85로 전 분기 88.73보다 0.89p 떨어져1. 2019년 1/4분기의 민생지수는 87.85(기준치=100.0)로 전 분기의 88.73에 비해 0.89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올 들어 민생지수는 교육비 증가와 세금 부담 증가가 가장 큰 원인으로 지목돼 관심을 끈다. 단기적인 국민들의 체감 살림살이 정도를 가늠해 보는 민생지수는 지난 2006년 1/4분기에 최고치 103.60을 기록한 이후 몇 번의 소폭 상승이 …

    국가미래연구원(admin) 2019-06-29 17:00:00
  • 갈수록 팍팍해지는 서민들의 살림살이-2018.4분기 민생지수 새창

    국가미래연구원 분석, 지수 90.05로 전 분기의 91.33보다 1.28p 하락 긍정적 항목보다 부정적 항목의 영향이 훨씬 커 “전체 하락” 식료품비·교육비·주거광열비·실질세금 등 지출 부담이 높아진 탓1. 국민들의 체감경기라고 볼 수 있는 민생지수가 좀처럼 하락세를 벗어나지 못해 팍팍한 서민 살림살이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가미래연구원이 분석, 발표한 2018년 4/4분기의 민생지수는 90.05(2003.1분기=100.0)로 전 분기의 91.33에 비해 1.28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분석됐다. 단기적인 국…

    국가미래연구원(admin) 2019-03-30 17:00:00
  • 민생지수, 문재인정부 들어 지속적 하락…속도도 빨라져(2018년 3분기 민생지수) 새창

    2018년 3분기 민생지수, 91.33으로 전 분기 92.60보다 1.27p 감소 세금 오르고, 실질식료품비 및 교육비 상승 등이 주요인<민생지수 그래프>1. 2018년 3/4분기의 민생지수는 91.33(기준치=100.0)으로 전분기 92.60에 비해 1.27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분석됐다. 단기적인 국민들의 체감 살림살이 정도를 가늠해 보는 민생지수는 지난 2006년 1/4분기에 최고치 103.60을 기록한 이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2015년 1분기 이후 연속 8분기 동안 하락세를 보이다 2017년 1분…

    국가미래연구원(admin) 2018-12-29 19:46:34
  • 2018년 2분기 민생지수 새창

    2018년 2분기 민생지수 하락…92.60으로 전 분기대비 1.23p 감소실질세금,주거광열,교육,기타소비지출,식료품비 상승이 민생악화 주도실질소득과 주택가격 상승 등 긍정요인에도 고용률 주식가격 등은 하락<민생지수 그래프>1. 2018년 2/4분기의 민생지수는 92.60(기준치=100.0)으로 전분기 93.83에 비해 1.23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분석됐다. 단기적인 국민들의 체감 살림살이 정도를 가늠해 보는 민생지수는 지난 2006년 1/4분기에 최고치 103.60을 기록한 이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2015년 1분기 …

    국가미래연구원(admin) 2018-12-01 18:20:00
  • 2018년 1분기 민생지수 새창

    “2018년 1분기 민생지수 소폭 하락”실질세금, 실질주거광열비, 실질기타소비 등 늘어나긍정요소 실질소득, 실질주택가격, 실질주가는 하락<민생지수 그래프>1. 2018년 1/4분기의 민생지수는 93.83(기준치=100.0)으로 전분기 93.91에 비해 0.08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분석됐다. 단기적인 국민들의 체감 살림살이 정도를 가늠해 보는 민생지수는 지난 2006년 1/4분기에 최고치 103.60을 기록한 이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2015년 1분기 이후 연속 8분기 동안 하락세를 보이다 2017년 1분기 반등 후 등…

    국가미래연구원(admin) 2018-07-07 21:33:34
  • 2017년 4분기 민생지수 새창

    2017년 4분기 민생지수 소폭 하락…여전히 2003년 수준 밑돌아2017년1분기 반등세 못 이어가 2010년 이후 중기적 하락추세 지속실질식료품비, 주거광열비, 교육비, 기타소비, 전세가격 등이 많이 올라<민생지수 그래프>1. 2017년 4/4분기의 민생지수는 93.91(기준치=100.0)로 전 분기 94.47에 비해 0.56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분석됐다. 단기적인 국민들의 체감 살림살이 정도를 가늠해 보는 민생지수는 지난 2006년 1/4분기에 최고치 103.60을 기록한 이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2015년 1분기…

    국가미래연구원(admin) 2018-04-07 17:30:00

명칭(회사명) : (사)국가미래연구원등록번호 : 서울, 아03286등록일자 : 2014년 8월 7일제호(신문명) : ifsPOST

발행인 : 김광두편집인 : 이계민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202호

발행연월일 : 2014년 8월 7일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석철

TEL. 02-715-2669 FAX. 02-706-2669 E-MAIL. ifs2010@ifs.or.kr
사업자등록번호:105-82-19095 대표(원장): 김광두 모바일 버전

Copyright ©2016 IF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전완식 Produced by 웹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