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산업의 미래2, 융복합에서 길을 찾다 > 知 특강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많이 본 자료

知 특강

知識을 나누는 특별한 강의
知 특강
[인기순]
  • 게시물이 없습니다.
인쇄 본문 텍스트 한단계 확대 + 본문 텍스트 한단계 축소 -
 
知 특강
바이오산업의 미래2, 융복합에서 길을 찾다 본문듣기
기사입력 2016-08-10 19:53:59
조회3550 0개 보기 38
+ 퍼가기

본문

농업분야 : 무한한 자연을 이용 카본-제로 바이오 플럭스 ... Co2를 완전히 해결할수 있다. 현재의 농업의 가치는 굉장히 변화하고 있다. *농업 가치의 변화 1.'생존' : Product 2.'맛과'영양'': Quality 3.'안정성'과 '환경' : Safety ex)유기농,무농약 4.'인간 중심' : 1) Custom Focus 2) 건물형농장의 발생 *Human Focusing Medi-Food. :기존에 약물로 섭취하던 영양분을 다양한 영양분의 음식으로 제공. *자유융합 회전 건물 : 농업에 적합한 환경에 맞추어진 건물을 설계. 예를 들어, 태양의 방향에 알맞게 계획된 건물이나, 인삼의 생장에 적합한 건물을 설계하여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 *White Biotechnology : 생물학적 Pathway - 인간세포, 동물세포, 미생물을 이용한 인간에게 필요한 연료, 캐미컬,에너지를 만들어냄. *Cell Factory : 하나의 세포를 수많은 생체물질을 만들어내는 공장. 바이오매스 강국을 위해 아프리카로 진출해야 한다. *골드 바이오테크놀로지(Gold Biotechnology) 2진법시대에서 3진법시대로 갈 수 있게 만들었다. IT와 결합하면 강력해질 것이다. *바이오미믹(Biomimic) 퀄컴에서 만든 고유의 칩을 이용한 스마트 워치 전자혀, 전자코, 전자고막 핑거터치 왜 중요한가? ; 지금이 적기이다. 바이오 경제 창출 기술적 기반 완비 + 경험, 자료의 Big data *핵심이슈와 과제 글로벌 성공 창출- 1360조 파머징마켓 도전 -파머징 제약시장 고성장 지속 -한국 중심 1000km 내 5억 명 거주    -정부 + 출연연 + 대학 + 기업 + 규제 당국 + 소비자 단체들의 협력 사업 추진 -유전체- 바이오 빅데이터를 반드시 구축해야한다. -원격진료 이슈; 국내 의료법상 원격의료는 의사간의 자문은 가능하지만 의사와 환자간 원격으로 상담이나 처방을 행하는 것은 불가능했다. 산업적인 측면에서 의료, 바이오 기술과 ICT간 융합으로 신시장을 창출할 수 있어 세계적으로 보편화되어 가는 추세이다. 단계적 접근 전략; 바이오시밀러에서 혁신시약으로 발달해야한다.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한 바이오 시밀러/베터 시장 지원 강화가 필요하다. 1)각국의 의료재정 부담증가 해결을 위한 방안으로 바이오신약과 효능이 유사하거나 품질 높고 낮은 약가의 제품 필요 2)유망의약의 국내외 진출을 촉진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생산 및 임상부문 지원을 강화하면서 임상의 중요성을 프로그램에 반영 *도약을 제약하는 요소는? 1) 정부 R&D의존 - 민간 R&D 투자 부족 2) 분야/부처별 협업/연계부족 - 타 분야에 비해 협력 및 공동연구 미흡 3) 민간투자 저조 - 기업 규모 영세, BT투자 전문가 부족 4) 사업화 미흡 - 연구성과의 사업화/중개연구 부족 - 국가 바이오 컨트롤 타워를 구축해야한다.이를 통해 미래 비전 실현할 수 있다. 1) 바이오 정책 종합조정 기구 신설 ; 생명공학전략위원회(예: 정보통신전략위원회...국무총리 소속) 2) 전략사업분야 정책지원 책임기관 지정 운영 ; R&D - 임상 - 제품 - 해외시장 분야별 로드맵 개발 3) 연구자원/정보 표준화 통합관리 강화 ; 개인 유전체, 의료기록, 생활정보...연계 통합관리

좋아요38
퍼가기
기사입력 2016-08-10 19:53:59
검색어ta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명칭(회사명) : (사)국가미래연구원등록번호 : 서울, 아03286등록일자 : 2014년 8월 7일제호(신문명) : ifsPOST

발행인 : 김광두편집인 : 이계민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202호

발행연월일 : 2014년 8월 7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간

TEL. 02-715-2669 FAX. 02-706-2669 E-MAIL. ifs2010@ifs.or.kr
사업자등록번호:105-82-19095 대표(원장):김도훈 모바일 버전

Copyright ©2016 IF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전완식 Produced by 웹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