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두의 돋보기 4 페이지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많이 본 자료
 

김광두의 돋보기 목록

Total 158건 4 페이지
  • 128
    • 민심과 정치의 흐름
    • 김형준| 홍영림| 2015-12-19
    • 박대통령 지지도는 외생변수에 좌우돼 내년 총선 여론, 여당지지 36% 야당지지 42% 희망 ‘경제 발전에 노력하는 정당’ 여당 44% 야당8% ‘야당=무능한 정당’으로 인식돼 총선 패배 우려 ‘집권 포기한 집포당, 총선 포기한 총포당’ 비아냥 벗어나야 -2015년이 끝나…
  • 127
    • 국가부채, 문제는 없는가?
    • 신세돈| 숙명여대 경제학부 교수| 2015-12-18
    • 국가부채 , 증가속도 너무 빨라 “걱정” 4대 보험, 금융공기업 등 포함 실질적 국가부채 GDP대비 120% 수준 정치권의 득표 위한 복지 패러다임이 국가부채 증가 부추겨 지출 못 줄이고, 증세 안 하겠다고 약속했으니 … -우리 사회의 구성 주체들이 모두 다 많은 빚…
  • 126
    • 대통령과 국회와의 관계
    • 김형준| 2015-12-12
    • 대통령이 집권당 통해 ‘국회 지배할 수 있다’는 생각은 잘못 상생적 리더십으로 국회와 행정부가 윈-윈 할 수 있어야 미 레이건,재임 8년 동안 ‘야당 설득’에 직무 70% 정도 할애 ‘밥그릇 싸움‘에만 몰두하는 야당이 변해야 국회관계 정상화 “YS DJ같은 야당 대표가 지금 있다면?”모두가 함께 …
  • 125
    • 가계부채, 시한폭탄인가?
    • 김동원| 신세돈| 2015-12-11
    • 가계부채 증가 속도․규모․구조 모두 “위험” 한국 경제, 부채로 지탱하고 있어 문제 경기침체 계속되면 언제 터질지 모를 뇌관 -우리 경제가 금년에 2.5%부터 2.8% 사이의 성장률을 보일 것 같습니다. 그런데 우리의 국가 부채, 가계 부채, 기업 부채, 매우 빠른 속도로 늘어나고 있습니다.…
  • 124
    • 융․복합 시대의 규제개혁
    • 심영섭| 산업연구원 명예연구위원| 2015-12-05
    • 정부규제, 네거티브 시스템으로 바꾸고 사후관리 인프라 구축해야 단일기술, 단일산업 전제로 한 규제는 시대에 뒤떨어져 폐지에 앞서 설득 통해 대안 제시해 주는 노력 필요 -얼마 전 현 정부 들어와 네 번째로 대통령 주재 규제개혁 장관회의를 했습니다. 그러나 시장에서는 아직도 규제 때문…
  • 123
  • 122
    • ‘헬조선’ 어떤 현상인가?
    • 김용학| 타파크로스 대표이사| 2015-11-28
    • 자기비하 또는 혐오 일상화 ‘헬 조선’ 급속도 확산 ‘금수저론’ 등 기성세대와 기존 세태에 대한 좌절감 팽배 ‘맘충’ ‘일베충’ ‘꼰대’ ‘극혐’ ‘벌레’에 N포세대 이어 무연시대 젊은이 공감 얻을 수 있는 성공 모델과 스토리 필요 -요즘 젊은이들 사이에 …
  • 121
    • 야당 분열의 끝은?
    • 김진오| CBS선임기자| 2015-11-27
    • 야당, Agenda설정보다 계파싸움에 몰두 당내 특정세력의 특정이념 울타리를 벗어나지 못해 계파분열, 신당창당 가시화 현 친노주류체제로는 총선필패 명약관화 문재인체제 지속여부 초미의 관심사 -요즈음 야당의 존재감이 매우 미약합니다. 왜 요즘 야당이 이렇게 약할까요? …
  • 120
    • 좀비기업의 구조조정
    • 김영욱| 한국금융연구원 상근자문위원| 2015-11-21
    • 3년간 연속 이자 비용도 못 버는 좀비기업 증가 -전체 상장제조사의 16.5%인 258개 회사 좀비기업 전 업종으로 확산 지난해부터 산업전체 총 매출액, 사상최초로 감소세 제조업 위기 타개위해 산업 전반 틀 바꾸는 구조조정 필요 산업경쟁력 강화 위해 선제적 구조조정 절실 …
  • 119
    • 내수, 정말 회복되나?
    • 신세돈| 숙명여자대학교 교수| 2015-11-20
    • 정부의 자화자찬식 성장률 발표는 신뢰성 잃어 지속가능한 성장위해선 정부주도 아닌 민간주도 성장필요 단기성과 위한 땜질식 처방 아닌 중장기 대책 나와야 경제성장 모멘텀 찾기 위해선 국정최고책임자의 인식전환 필요 기업이 정부정책 믿고 투자할 수 있는 환경과 대책, 절실한 시점 …
게시물 검색

명칭(회사명) : (사)국가미래연구원등록번호 : 서울, 아03286등록일자 : 2014년 8월 7일제호(신문명) : ifsPOST

발행인 : 김광두편집인 : 이계민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201호

발행연월일 : 2014년 8월 7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간

TEL. 02-715-2669 FAX. 02-706-2669 E-MAIL. ifs2010@ifs.or.kr
사업자등록번호:105-82-19095 대표(원장):김광두 모바일 버전

Copyright ©2016 IF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전완식 Produced by 웹스닷컴.